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한눈에 

경제뉴스

글로벌[2023. 03. 24] 최악은 피했다는 반도체지원법

최악의 상황은 면했어요

미국 반도체지원법(CHIPS Act) 가드레일 조항 세부규정 초안이 공개됐습니다. 중국 내 공장 증설 제한 규정이 기술 업그레이드를 막는 것이 아니라 생산량 증가를 막는 것에 가까워서, 중국에 위치한 우리나라 반도체 공장을 당장 철수할 필요는 없게 됐어요. 우리나라 반도체 기업은 ‘최악은 면했다’는 반응이에요. 

우리나라 기업의 고민은 여전해요

삼성과 SK하이닉스는 중국 공장에 한해 앞으로 10년간 5% 이내 범위에서 건당 10만 달러 투자까지 생산능력을 확대할 수 있습니다. 다만 반도체 장비 수출 통제는 그대로인 데다, 허가 내용이나 기준이 향후 바뀔 수도 있어서 중국에 생산지를 둔 우리나라 기업의 고민이 깊어졌어요

다른 가드레일 조항도 문제예요

중국에서 당장 짐 싸서 나와야 하는 최악을 면했을 뿐, 문제가 됐던 다른 가드레일 조항은 변하지 않았어요. 미국 국방부에 첨단 반도체 시설 접근권을 제공하는 기업에 보조금 혜택을 우대하고 초과이익을 달성했을 시 지원받은 보조금의 75%를 정부에 돌려줘야 하는 등의 조건은 그대로입니다. 

어피티의 코멘트

정인: 미국에서는 앞으로 60일간 가드레일 조항에 대한 의견을 접수한다고 해요. 전 미국 대통령인 오바마트럼프 모두 ‘한국에 일방적으로 유리한’ 한미FTA를 폐기 또는 재협상해야 한다고 주장했었어요. 이런 말이 나올 만큼 우리나라는 미국에서 이익을 얻어낸 통상협정을 한 적이 있으니, 이번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면 나은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MONEYLETTER
⏰ 매주 월요일~금요일 아침 6시에 보내드려요
💌 30만 명의 구독자분들이 머니레터를 받아보고 있어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