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한눈에 

경제뉴스

산업[2023. 02. 24] 순식간에 하이브가 에스엠 최대 주주

하이브가 에스엠의 1대 주주가 되었어요

하이브가 SM엔터테인먼트(에스엠)의 1대 주주가 되었습니다. 하이브 박지원 CEO는 22일(수)에 에스엠의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 지분 14.8%를 인수했다고 밝혔어요. 지분 대금을 납부하고 주식을 취득한 후 공시까지 완료했다는 것인데, 예정된 날짜보다 빠르게 진행됐습니다. 


신속하게 안정을 찾으려고 해요

지분 인수에 대해 하이브가 내놓은 입장문은 물론, 박지원 CEO의 컨퍼런스콜 발언에서도 빠른 안정을 위한 움직임이 느껴져요. 박지원 CEO는 “우리는 에스엠 인수를 적대적 M&A(인수합병)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카카오가 경영권에 관심이 없다면 에스엠에 도움이 되는 사업적 제휴를 고려할 수 있다고 밝혔어요. 

아직 끝난 건 아니에요

적대적 인수합병이란, 회사의 기존 오너나 경영진이 원하지 않는 상황에서 진행되는 인수합병을 뜻해요. 하이브는 에스엠의 1대 주주였던 이수만 씨의 지분을 상호 합의 하에 인수했으므로 적대적 인수합병은 아니에요. 다만 이수만 씨와 에스엠의 기존 경영진 사이 법적 공방과 재판 결과에 따른 시나리오들이 아직 남아 있습니다.  

어피티의 코멘트

정인: 업계에서는 사태가 커지면 네이버도 참전할 가능성이 크다고 해요. 네이버가 하이브와 사업적으로 연결고리를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지금은 ‘카카오에게 주식을 어떤 형태로 발행했느냐’를 두고 에스엠 내부에서 싸우는 모양새지만, 하이브와 카카오의 지분 경쟁으로 번지면 결국 네이버가 하이브를 돕게 될 거라는 해석이에요. 

매일 아침 찾아오는 나를 위한 경제 뉴스레터
MONEY LETTER





선택 취소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