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한눈에 

경제뉴스

글로벌[2023. 07. 18] 미국 경제, 요즘은 어떨까?

미국 물가가 진정되는 중이에요

미국을 포함한 세계 경기가 침체될 거라는 얘기가 많이 나왔죠. 그런데 이번 달 미국 소비자물가지수가 3.0% 상승해, 2년 3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인플레이션이 진정되는 분위기예요. 증시 대표 주가지수도 연초에 비해 상승세를 보이면서, 미국은 경기 침체를 피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근원물가는 변동성을 보이고 있어요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일반 상품과 서비스의 가격 변화를 체크합니다. 그런데 농축수산물과 에너지는 자연재해나 국제 정세의 영향으로 전반적인 경제 상황과 상관없이 가격 변동이 심해요. 그래서 에너지와 식료품 가격을 뺀 ‘근원물가’를 따로 만들어 보는데요, 최근 이 지표가 변동성을 보여서 전문가들은 더 지켜봐야 한다고 해요.

슈퍼근원물가도 하락세예요

근원물가에서 집세, 중고차 가격까지 제외한 ‘슈퍼근원물가’는  작년 7월부터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중이에요. 제롬 파월 FED 의장도 지난해 말 “슈퍼근원물가를 중요하게 보고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과 공급망 문제 등으로 주택 임대료, 중고차 시세가 크게 변해서, 지금은 이 변동분을 제거하고 봐야 진짜 물가 수준이 보인다는 뜻이에요.

어피티의 코멘트

정인: 미국 국채 10년물과 2년물의 장단기 금리차는 여전히 역전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장단기 금리차 역전이 발생할 때 경기 침체를 예측하곤 해요. 물가 지표와 채권 지표가 정반대 시그널을 주고 있는 셈인데요, 아직 경기의 방향성이 확실하게 결정되지 않았다고 보는 편이 좋겠어요.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의견이 갈리는 문제예요. 


매일 아침 찾아오는 나를 위한 경제 뉴스레터
MONEY LETTER





선택 취소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