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생활경제[2022. 05. 09] 원금만큼 이자 내는 초장기 주담대?

무슨 일이 있었냐면요


은행에서 원금과 이자, 즉 원리금의 상환 부담을 덜어주는 상품이 나오고 있어요. 


좀 더 설명하면 이렇습니다


기준금리가 꾸준히 오르면서 시중금리도 많이 높아졌습니다. 주택담보대출의 금리가 곧 연 7%에 달할 거라고 해요. 대출 받기가 무서운 분위기예요.


은행은 원리금 부담을 덜도록 대출 만기를 늘린 상품을 만들고 있어요. 상환 기간을 늘리면서 원리금의 크기를 줄이는 방식인데요. 10년 만기 신용대출에 50년 만기 주택담보대출도 등장했습니다. 


독자님이 알아야 할 것


  • 만기가 긴 대출상품은 단점도 있습니다. 당장 월 상환금은 줄어들더라도 50년간 지불한 총 이자 금액은 원금과 비슷하거나 원금보다 클 수 있어요. 이자 부담이 눈덩이처럼 늘어나는 거예요.

  •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생애 최초로 주택을 사는 가구에 LTV 최대 상한을 80%로 늘리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현재는 최대 70%이고, 투기지역과 투기과열지역은 60%~70%예요. 

  • 다만 DSR 규제는 유지하기로 해서, 연 6천만 원 이하 소득자에겐 별 영향이 없을 거라고 해요. 

MONEYLETTER
25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